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YES24 카테고리 리스트

YES24 유틸메뉴

Global YES24안내보기

Global YES24는?

K-POP/K-Drama 관련상품(음반,도서,DVD)을
영문/중문 으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Korean wave shopping mall, sell the
K-POP/K-Drama (CD,DVD,Blu-ray,Book) We aceept PayPal/UnionPay/Alipay
and support English/Chinese Language service

English

作为出售正规 K-POP/K-Drama 相关(CD,图书,DVD) 韩流商品的网站, 支持 中文/英文 等海外结账方式

中文

검색


어깨배너

8월 전사
8월 혜택 모음
책을 듣다
네네마트
젊은 작가 투표
1/6

빠른분야찾기


윙배너

마우스를 올려주세요.

마케팅 텍스트 배너

웹진채널예스


칸초네 칸초네 3, 4집 - 한국인이 사랑하는 칸초네 명곡 선집
미리듣기 공유하기 예스24 음반 판매 수량은
차트와 차트 집계에 반영됩니다. 한터차트/가온차트 집계 반영 안내
CD

칸초네 칸초네 3, 4집 - 한국인이 사랑하는 칸초네 명곡 선집

[ 2CD ]
Gigliola Cinquetti, Dalida, Aurelio Fierro, Claudio Baglioni, Adriano Celentano 노래 외 31명 정보 더 보기/감추기 | 굿인터내셔널 | 2017년 07월 05일 첫번째 구매리뷰를 남겨주세요. | 판매지수 378 판매지수란?
상품 가격정보
판매가 25,700원
할인가 20,800 (19% 할인)
YES포인트
추가혜택쿠폰 및 사은품(1종)
추가혜택쿠폰 쿠폰받기
  • 주문금액대별 할인쿠폰
카드혜택
결제혜택
카드할인 정보
 모바일팝 모바일 5% 즉시할인 (모바일 결제시) 자세히 보기
네이버페이 네이버페이 1% 적립 (전체결제) 자세히 보기
페이코 페이코 포인트결제 2% 적립 (신규고객 4,500원 할인) 자세히 보기
할인/적립 카드 더보기
구매 시 참고사항
구매 시 참고사항

판매중

수량
배송비 : 무료 배송비 안내
  • 해외배송 가능
1/4
광고 AD

칸초네 칸초네 3, 4집 - 한국인이 사랑하는 칸초네 명곡 선집

품목정보

품목정보
발매일 2017년 07월 05일
시간, 무게, 크기 220g

관련분류

음반소개

디스크

Disc1
선택듣기
  • 01 Non ho l`eta 나이도 어린데 - Gigliola Cinquetti 질리올라 친케티 선택듣기
  • 02 Milord 나의 주인님 - Dalida 달리다
  • 03 O Sole Mio 오 나의 태양 - Dalida 달리다
  • 04 A Pizza 피자 - Aurelio Fierro 아우렐리오 피에로
  • 05 Fratello Sole Sorella Luna 형제의 태양과 자매의 달 (영화 ‘성 프란체스코’) - Claudio Baglioni 클라우디오 바글리오니
  • 06 Si E` Spento Il Sole 태양이 지네요 - Adriano Celentano 아드리아노 첼렌타노
  • 07 Casa Bianca 하얀집 (산레모가요제 수상곡) - Don Backy 돈 배키
  • 08 L`immensita` 눈물속에 피는 꽃 - Don Backy 돈 배키
  • 09 Vado A Lavorane 라보라니로 간다 - Gianni Morandi 지아니 모란디
  • 10 Amore Scusami 연인이여 나를 용서하세요 - John Foster 존 포스터
  • 11 Lettera A Pinocchio 피노키오의 편지 - Johnny Dorelli 조니 도렐리
  • 12 Chi Mai 누구나 - Milva 밀바
  • 13 Nessuno Di Voi 서글픈 사랑 - Milva 밀바
  • 14 Che Sara 무엇일까? - Ricchi E Poveri 리키 이 포베리
  • 15 Sara Perche Ti Amo 당신을 얼마나 사랑하는지 알게 될거야 - Ricchi E Poveri 리키 이 포베리
  • 16 Come Prima 처음처럼 - Tony Dallara 토니 달라라
  • 17 Romantica 아름다운 아가씨 - Tony Dallara 토니 달라라
  • 18 Il Cuore E`uno Zingro 마음은 집시 (이용복‘마음은 집시’원곡) - Nicola Di Bari 니콜라 디 바리 선택듣기
  • 19 La Canzone Di Marinella 마리넬라의 노래 - Mina 미나
  • 20 Cuore Matto 첫사랑 (펄시스터즈 '첫사랑' 원곡) - Little Tony 리틀 토니
  • 21 Io Che Non Vivo Senza Te 이 가슴의 설레임을 - Luciano Virgili 루치아노 비르질리
  • 22 Dicitencello Vuje 그대에게 내 말 전해주오 - Mario Trevi 마리오 트레비
  • 23 Adios Amor 안녕 내사랑 - Mocedades 모세다데스
Disc2
  • 01 Tornero 난 돌아올거야 - I Santo California 이 산토 캘리포니아
  • 02 Felicita 사랑, 행복 그리고 이별 - Al Bano & Romina Power 알 바노 앤 로미나 파워
  • 03 Il Balo Del Qua Qua 오리들의 춤 - Al Bano & Romina Power 알 바노 앤 로미나 파워
  • 04 Una Lacrima Sul Viso 뺨에 흐르는 눈물 - Bobby Solo 보비 솔로
  • 05 Zingara 집시 - Bobby Solo 보비 솔로
  • 06 Potrai Fidarti Di Me 나를 믿어요 - Carmen Villani 카르멘 비를라니
  • 07 Volare 볼라레 (Nel Blu Dipinto Di Blu - Domenico Modugno 도메니코 모두뇨
  • 08 Torna A Surriento 돌아오라 소렌토로 (Come Back To Sorrento) - Frank Sinatra 프랭크 시나트라
  • 09 Love In Portofino 포르토피노의 사랑 - Fred Buscaglione 프레드 부스칼리오네
  • 10 A Mani Vuote 빈손으로 - Gian Pieretti 장 피에레티
  • 11 Angela 안젤라 - Gianni Morandi 지아니 모란디
  • 12 L`amore E`una Colomba 사랑은 비둘기처럼 - Marisa Sannia 마리사 산니아
  • 13 Una Donna Sola 한 여인 - Marisa Sannia 마리사 산니아
  • 14 Da Troppo Tempo 오래전부터 - Milva 밀바
  • 15 Ho Capito Che Ti Amo 당신을 사랑한다는 걸 깨달았어요 - Wilma Goich 윌마 고이크
  • 16 I Giorni Dell` Arcobaleno 무지개 같은 나날들 - Nicola Di Bari 니콜라 디 바리
  • 17 Fantasia 판타지아 - Pooh 뿌
  • 18 I Giardini Di Marzo 3월의 정원 - Lucio Battisti 루치오 바티스티
  • 19 Lo Mucho Que Te Quiero 더욱 더 사랑해 - Rene & Rene 르네 앤 르네
  • 20 Tango D`amore 사랑의 탱고 - Rocco Granata 로코 그라나타
  • 21 Se Le Cose Stanno Cosi` 만약에 - Sergio Endrigo 세르지오 엔드리고
  • 22 Baci 키스 - Remo Germani 레모 제르마니
  • 23 La Ragazza Di Bube 부베의 연인 - Mercato Paesano 메르카토 파에사노

아티스트 소개 (36명)

노래 : Gigliola Cinquetti (질리올라 친케티)
노래 : Aurelio Fierro (아우렐리오 피에로)
노래 : Claudio Baglioni (끌라우디오 발리오니)
이탈리아의 팝/소프트 락 싱어송라이터 이탈리아의 팝/소프트 락 싱어송라이터
노래 : Adriano Celentano (아드리아노 첼렌타노)
이탈리아의 로큰롤 가수, 작곡가, 프로듀서, 희극인, 배우, 영화 감독. 이탈리아의 로큰롤 가수, 작곡가, 프로듀서, 희극인, 배우, 영화 감독.
노래 : Gianni Morandi (지아니 모란디)
노래 : Ricchi E Poveri (리끼 에 포베리)
노래 : Nicola Di Bari (니콜라 디 바리)
노래 : Mina (미나,Mina Mazzini / Anna Maria Quaini)
노래 : Luciano Virgili (루치아노 비르질리)
노래 : Mario Trevi (마리오 트레비)
1950년대부터 지금까지 꾸준하게 팝계의 메인스트림을 기웃거리던 라틴 음악은 21세기를 전후한 시기에 비로소 팝시장의 주도권을 쥐게 되었다. 1980년대 라틴계 미소년들로 구성된 그룹 메뉴도(Menudo)의 일원이었던 리키 마틴(Ricky Martin)과 배우와 가수 활동을 겸하고 있는 제니퍼 로페즈(Jennifer Lopez)로부터 점화된 라틴 팝의 인기는 라틴 지역의 날씨보다 더 뜨거웠다. 그러나 그들의 인기... 1950년대부터 지금까지 꾸준하게 팝계의 메인스트림을 기웃거리던 라틴 음악은 21세기를 전후한 시기에 비로소 팝시장의 주도권을 쥐게 되었다. 1980년대 라틴계 미소년들로 구성된 그룹 메뉴도(Menudo)의 일원이었던 리키 마틴(Ricky Martin)과 배우와 가수 활동을 겸하고 있는 제니퍼 로페즈(Jennifer Lopez)로부터 점화된 라틴 팝의 인기는 라틴 지역의 날씨보다 더 뜨거웠다. 그러나 그들의 인기는 하루아침에 이뤄진 것이 아니다. 그 이전에 리치 발렌스(Ritchie Valens), 세르지오 멘데스(Sergio Mendez), 산타나(Santana), 마이아미 사운드 머신(Miami Sound Machine), 셀레나(Selena), 루이스 미구엘(Luis Miguel), 훌리오 이글레시아스(Julio Iglesias), 존 세카다(Jon Secada) 같은 선배들이 닦아 놓은 길 위에서 이 후배들은 라틴 댄스를 추고 있는 것이다. 여기에 ''Eres Tu''라는 히트곡으로 우리 기억에 살아있는 모세다데스(Mocedades)도 라틴 음악을 언급할 빼놓아서는 안 될 혼성 6인조 보컬 그룹이다. 1967년 스페인의 빌바오에서 결성된 이들은 Voces Y Guitaras(Voice And Guitar란 뜻)이란 혼성 8인조로 출발했지만 이들이 인기 가도를 달리던 1970년대부터는 이름을 모세다데스로 개명하면서 6명으로 구조 조정을 단행했다. 모세다데스가 활동의 나래를 펴기 시작한 1960년대 후반은 포크 음악과 비틀즈가 전 세계 대중 음악을 압도하던 시기였기 때문에 초기 이들의 음악도 포크적인 라틴팝이었다. 1973년, 스페인 대표로 ''Eres Tu''로 유러비젼송 콘테스트에 참가한 이들은 2위로 입상했고 이 곡은 미국에서도 싱글로 발표됐다. ''Touch the wind''란 영어 부제가 붙은 ''Eres Tu''가 1974년 빌보드 싱글 차트에서도 9위까지 오르자 모세다데스는 전 세계에 퍼지는 자신들의 인기를 확인했으며, 특히 우리나라 라디오에서 엄청난 신청 엽서를 자랑했다. 지금까지 20여장이 넘는 정규 앨범을 발표했고, 1980년대에는 같은 국적의 세계적인 테너 플라시도 도밍고(Placido Doningo)와 함께 음반을 제작하기도 했다. 이들은 모국어인 스페인어 외에도 영어, 포루투갈어, 독일어, 불어, 이태리어 등으로 음반을 발표해 말 그대로 ''세계적인 밴드''로서의 명성에 맞는 활동을 했다. 1997년에는 디즈니 만화 영화의 주제곡들을 취입한 < Mocedades Canta A Walt Disney >를 발표해 스페인을 중심으로 한 라틴 국가들에서 이들의 영향력이 얼마나 큰지를 입증했다. 모든 음악에는 뿌리가 있다. 그 기초와 원류를 무시하고 현재의 것만을 중시하고 최고라고 생각은 사상누각일 뿐이다. 시간이 흐를수록 ''온고지신''의 정신을 소중히 해야 하는 이유가 바로 여기에 있다.
노래 : I Santo California (이 산토 캘리포니아)
노래 : Carmen Villani (카르멘 비를라니)
노래 : Domenico Modugno (도메니코 모두뇨)
노래 : Frank Sinatra (프랭크 시나트라,Francis Albert Sinatra)
스타 앞에서 소녀 팬들이 괴성을 지르다 졸도하는 장면은 팝 음악 또는 록 음악의 무대에서만 발견되는 히스테리적 광경이다. 비틀스, 베이 시티 롤러즈, 마이클 잭슨, 뉴 키즈 온 더 블록 등이 그런 장면 하면 떠오르는 스타들일 테지만, 그 부문의 원조는 역시 시대적으로 가장 앞선 50년대의 슈퍼스타 엘비스 프레슬리가 될 것이다. 하지만 엘비스 이전에 십대 소녀의 아우성과 기절 소동을 일으킨 스타가 분명히 있었다. ... 스타 앞에서 소녀 팬들이 괴성을 지르다 졸도하는 장면은 팝 음악 또는 록 음악의 무대에서만 발견되는 히스테리적 광경이다. 비틀스, 베이 시티 롤러즈, 마이클 잭슨, 뉴 키즈 온 더 블록 등이 그런 장면 하면 떠오르는 스타들일 테지만, 그 부문의 원조는 역시 시대적으로 가장 앞선 50년대의 슈퍼스타 엘비스 프레슬리가 될 것이다. 하지만 엘비스 이전에 십대 소녀의 아우성과 기절 소동을 일으킨 스타가 분명히 있었다. 그 주인공은 40년대의 빅 스타 프랭크 시나트라가 되는 셈이다. 40년대를 통해 그는 여성팬의 인기를 독차지했다. 42년 그가 ‘타미 도시와 그의 오케스트라’의 싱어로 활약하면서 뉴욕의 파라마운트 극장 무대에서 공연을 가졌을 때 수많은 여고생들이 입장하려고 줄을 서서 기다렸다. 당시는 ‘빅 밴드’가 위세를 떨치던 시절이었지만 소녀들은 빅 밴드의 음악을 감상하기 위한 것이 아니라 밴드의 젊고 깡마른 가수를 보려고 벌떼처럼 몰려든 것이었다. 그가 무대에 입장해 노래를 부르기 시작하자 객서의 십대 소녀들은 목청이 터져나가도록 소리를 내질렀고 급기야 복도에서 졸도하기까지 했다. 물론 이때 졸도한 소녀들 가운데는 홍보 전략의 일환으로 돈을 주고 고용한 사람도 끼어 있었다는 보도가 이어져 ‘흠집’을 남겼지만 대부분의 여자들은 자발적으로 참여했다. 현대의 ‘팝 히스테리’가 탄생된 순간이었다. 44년 10월에 있었던 파라마운트 공연에서는 무려 2만 5천명의 틴에이저들이 거리를 막고 아우성치는 대소동이 일어나 십대 우상으로서의 그의 면모가 재확인되었다. 그래서 한때 시나트라는 ‘졸도 유발의 황제’ ‘수백만을 전율시키는 목소리’(나중에는 단축되어 ‘목소리’)라는 닉네임이 붙기도 했다. 젊음의 음악인 록 뮤직이 아닌 당시의 팝, 그것도 ‘어른적인’ 스탠다드 팝을 가지고 소녀 관객의 흥분을 자극했다는 점은 실로 기념비적이었다. 그만큼 그는 충분한 매력을 소지하고 있었다. 그때는 전시(戰時)였고 젊은 남자들이 징병으로 끌려가 없고 여성들 가슴에 고독이 엄습해 왔을 때 ‘이웃집 청년’같은 그는 알맞은 해소 상대가 되었던 것이다. 프랭크 시나트라는 1915년 뉴 저지주 호보큰시에서 태어났다. 어렸을 때부터 노래부르는 재질이 뛰어나 고교 때는 교내 합창단을 조직하기도 했으면 졸업 후에는 신문을 나르는 트럭 운전사, 스포츠 기고가로 활약했다. 36년 빙 크로스비의 공연을 보고 가수가 되기로 결심했고, 이듬해 팝계에 데뷔했다. 그 후 그는 십대 소녀의 우상이 되었고 팝계뿐 아니라 영화계도 섭렵, 전천후 스타로 명성을 휘날렸다. 80세를 목전에 둔 지금도 활약을 계속하여 ‘팝 뮤직의 살아 있는 역사’로 불려지고 있다. 그는 장구한 세월을 거치는 동안 대부분의 음악팬들에게 ‘품위있는 노신사’, ‘노래하는 예술가’ 등 좋은 이미지를 남겼다. 그러나 그는 대중음악계 ‘보수 진영의 원로’라는 지적을 받을 만큼 보수의 목소리를 대변, 비판적 시각의 젊은이들로부터는 적지 않은 비난세례를 받기도 했다. 그는 청년 세대의 우상으로 무대생활이 펼쳐졌지만 그의 시대 이후 등장한 젊은 감각의 노래에는 등을 돌렸다. 그는 40년대부터 지금에 이르기까지 기성세대와 ‘중산층의’ 대중음악인 스탠다드 팝만을 고수했다. 그가 선 무대는 늘 그런 음악에 걸맞는 고급 사교홀이나 서민층은 접근하기 어려운 대극장이었다. 편안하게 연예계를 주름잡고 있던 그는 50년대 중반 일대 위기를 맞았다. 대중음악계에 록 뮤직이 침투한 것이었다. 그는 뉴 뮤직인 록큰롤이 팝계를 강타하고 젊은층을 장악하게 되면서 스탠다드 팝의 인기가 폭락하자, 즉각 위기관리자의 역할을 자처하여 록에 대한 비판의 선봉장으로 나섰다. 이때 그의 나이 이미 사십대에 들어서 리듬이 강한 록 음악을 그가 수용하는 것 자체가 힘들기도 했지만 그것에 대한 시각은 너무도 강경했다. 그는 58년 의회의 연단에 등장, 록 음악의 폐해를 증언했다. 여기서 그는 록큰롤을 “가장 야수적이고 절망적이고 추하며 사악한 표현양식”이라고 성토했다. 또 록큰롤 하는 가수들은 저능한 되풀이와 교활하고 저속한, 단순하게 말하면 더러운 노랫말로 십대를 유혹하는 ‘백치의 깡패들’이라는 것이었다. 나쁘다는 어휘는 총동원시킨 듯한 이런 규탄도 부족했던지 시나트라는 “그런 빗나간 방식으로 록 음악은 지구상의 모든 구렛나룻 십대 범죄자들의 군대 음악이 되려 하고 있다”거 쏘아붙였다(구렛나룻은 엘비스 프레슬리의 상징이었다). 스탠다드 팝의 위기라는 판단에서 록을 공박한 이유도 있었지만 그는 록 뮤직의 이념적 특질이라고 할 기성세대와 사회에 대한 도전적 가치를 혐오했던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자기 세대의 음악 스탠다드 팝에 평생 수절(?)한 만큼, 50년대 이후 록 음악과포크 음악이 내세운 ‘저항’의 기조에는 쌍심지를 켜고 반발했던 것이다. 저항을 이념으로 했던 70년대 말의 펑크를 비난한 것이나 90년대 미국 국가의 연주를 거부해 물의를 빚은 시네드 오코너의 행각에 크게 분노한 것도 같은 맥락으로 해석할 수 있다. 그러나 ‘록 음악 불가론’을 제창했던 그는 록의 위용이 의외로 거세다고 판단, 곧 입장을 수정했고 60년 TV 프로그램에서는 군복무를 마치고 귀향한 엘비스 프레슬리를 ‘무대의 황제’라는 칭송과 함께 그를 따뜻하게 환영하기도 했다. 그는 데뷔이래 부와 명성에 엄청난 집착을 보여온 인물로 유명하다. 한 예가 그의 대표작이 된 53년도 영화 < 지상에서 영원으로 >(From Here To Eternity)와 관련된 에피소드. 40년대에 천하를 호령하던 그는 50년대 초반 여러 악재가 복합적으로 작용해 갑작스런 슬럼프에 직면했다. 가수에게 중요한 목 상태가 악화되었고 두 번째 아내 에바 가드너와의 파경으로 이미지가 실추된 것이 주원인이었다. 레코드 판매는 뚝 떨어졌고 영화 출연 제의가 끊겼으며 목에서는 피가 섞여 나오기 시작했다. 그러나 그는 굴하지 않았다. 재기를 해야 했고 그러기 위해서는 < 지상에서 영원으로 >의 돋보이는 마지오 배역을 따내야 했다. 스타임에도 불구하고 스크린 테스트를 받았으며 배당금을 취소로 정하는 수모도 감내했다. 이를 악물고 덤벼든 결과 그는 이 영화로 아카데미 남우조연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거두었다. 위기관리의 천재다운 면모였다. 그는 소속 레코드사인 캐피톨을 떠나 61년 리프라이즈 레코드사를 차려 사장 자리에 앉았다. 그러나 2년 뒤인 63년 회사를 대기업인 워너브라더스에 팔아넘겼다. 리프라이즈의 매매는 그에게 엄청난 돈을 안겨주었고, 그는 이후 세계에서 가장 부유한 엔터테이너 중 한 사람으로 부상했다. 그에게 최고가치는 언제나 달러였고 그는 열심히 그것을 찾아다녔다. 그는 사업운영에 있어서 간혹 정계와 손을 대기도 해 논란을 빚었으며 72년에는 경마장의 부정거래 혐의로 조사를 받고 의회의 범죄색출위원회에 출두, 신문의 톱 뉴스를 장식하기도 했다. 이같은 스캔들은 80년대에도 간헐적으로 지속되었다. 그는 케네디 대통령 때부터 마피아와 밀월관계에 있었으며, 마피아를 등에 업고 연예활동을 해왔다는 것은 널리 알려져 있다. 지난 86년에는 시나트라와 마피아의 관계를 폭로한 그의 전기 『그의 길』(His Way)이 출간되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하지만 프랭크 시나트라에게 가장 비난이 집중되었던 사건은 보츠와나 공화국의 ‘선 시티’ 공연 부분이었다. 81년 그는 남아프리카공화국이 만든 초호화판 휴양지인 이 공연장의 개막식에 리자 미넬리와 함께 모습을 드러냈고 특별무대를 가졌다. 그는 9일간 여기에 출연하는 대가로 1백 60만 달러를 받았다는 의혹을 샀다. 그의 선 시티 출연은 폭압적 인종 차별 정책인 아파르트헤이트를 시행하는 남아공의 체제유지에 기여하는 기회주의적 태도로 의식 있는 팝 가수 진영으로부터 지탄을 받기에 충분했다. 85년 리틀 스티븐(스티븐 밴 잰트)의 발의로 결성된 ‘아파르트헤이트에 대항하는 아티스트연합’은 ‘반(反)선 시티’를 주장하면서 프랭크 시나트라를 비롯한 일부 팝 가수들의 비양심을 맹공했다. 선 시티 출연으로 평소 ‘진보적 민주주의자’로 인식되어온 그의 이미지는 크게 추락하고 말았다. 지금까지 본래의 보수성을 그럭저럭 잘 감추어온 그의 정체를 확실히 밝혀준 ‘오점’이 되었다. 그는 정당과 관련하여 애초 40년대에는 보수적인 공화당보다는 개혁지향적인 민주당 쪽이었다. 당시 대통령 선거에서도 그는 진보파인 민주당후보 프랭클린 루즈벨트를 지지했으며 루즈벨트를 존경하는 뜻에서 그의 이름을 따 자기 아들의 이름을 프랭클린 웨인 시나트라로 짓기도 했다. 47년에는 쿠바를 방문해 공산주의자라는 공격을 받기도 할 정도로 진보적 사고의 소유자였다. 그러나 정치적 입장의 고수는 정치에 대한 관심과 반비례했다. 그는 74년 미국을 방문한 이탈리아 안드레오티 수상을 환영하기 위해 ‘공화당’의 닉슨 대통령이 베푼 백악관의 만찬석상에 출연, 노래를 불렀다. 자신의 속뜻이 어떠했든 결과적으로 그는 시대의 변화에 따라 입지를 변화시킨 ‘철새적’인 인물이었다. 그의 히트송 레퍼터리는 나열이 벅찰 정도로 무수하지만, 가장 널리 알려진 작품은 뭐니뭐니해도 ‘나의 길(My Way)’일 것이다. 원래는 프랑스 샹송으로, 라스베가스에 함께 출연하고 있던 폴 앵카가 은퇴를 앞둔 시나트라를 위해 영어 가사를 붙여 개작해준 곡이다. 시나트라의 인생이 그려진 자전적 작품이기도 하다. 미국에서는 그다지 크게 히트하지 못했으나, 영국에서는 40위권내에 무려 122주간 랭크되는 전무후무한 스매시 히트를 기록했다. ‘인생의 종반부가 다가와 난 종막을 맞이하고 있네. 여러 벗들에게 나만이 확실히 알고 있는 인생 기록을 말하겠노라. 난 인생의 항로를 고루 밟아가며 꽉찬 삶을 살아왔지. 그게 나의 길이었소. 후회도 얼마간 있었지. 그러나 다시 생각해보니 특별히 언급할 것은 없었네. 난 내가 해야 할 일을 철저히 해내었지. 항상 조심스런 발걸음으로 전세 낸 인생 코스를 계획했지. 그게 나의 길이었소. 물론 감당하지 못할 고난의 시절이 있었지. 의혹의 순간도 있었다오, 그러나 난 그것을 나 혼자 씹어 삼키고 그것에 정면으로 맞서 당당히 일어섰지. 소신을 굽히지 않고 살아온 그것이 나의 길이었소.’ 이 노래로 인생을 정리한 그는 70년 은퇴를 공식 선언했으며, 71년에는 화려한 고별무대에 서기도 했다. 그러나 그는 불과 2년 후인 73년 그 결심을 번복하고 다시 팝계에 복귀해 노래와 연기를 계속했다. 그러한 것이 바로 프랭크 시나트라의 길이었다.
노래 : Fred Buscaglione (프레드 부스까리오네)
이탈리아의 배우, 가수 이탈리아의 배우, 가수
노래 : Marisa Sannia (마리사 산니아)
노래 : Rene & Rene (르네 앤 르네)
노래 : Rocco Granata (로코 그라나타)
노래 : Sergio Endrigo (세르지오 엔드리고)
노래 : Remo Germani (레모 제르마니)
노래 : Mercato Paesano (메르카토 파에사노)
멤버: 로비 파키네티(Roby Facchinetti, 키보드), 도디 바타리아(Dodi Battaglia, 기타), 스테파노 도라치오(Stefano D), 레드 칸지안(Red Canzian, 보컬, 기타) 멤버: 로비 파키네티(Roby Facchinetti, 키보드), 도디 바타리아(Dodi Battaglia, 기타), 스테파노 도라치오(Stefano D), 레드 칸지안(Red Canzian, 보컬, 기타)

회원리뷰 (0건)

매주 10건의 우수리뷰를 선정하여 YES상품권 3만원을 드립니다.
3,000원 이상 구매 후 리뷰 작성 시 일반회원 300원, 마니아회원 600원의 YES포인트를 드립니다.
(CD/LP, DVD/Blu-ray, 패션 및 판매금지 상품, 예스24 앱스토어 상품 제외)
리뷰쓰기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

첫번째 리뷰어가 되어주세요.

한줄평 (1건)

1,000원 이상 구매 후 한줄평 작성 시 일반회원 50원, 마니아회원 100원의 YES포인트를 드립니다.
(CD/LP, DVD/Blu-ray, 패션 및 판매금지 상품, 예스24 앱스토어 상품 제외)
0/50

배송/반품/교환 안내

배송 안내

배송 안내
배송 구분 YES24 배송
포장 안내

안전하고 정확한 포장을 위해 CCTV를 설치하여 운영하고 있습니다.

고객님께 배송되는 모든 상품을 CCTV로 녹화하고 있으며, 철저한 모니터링을 통해 작업 과정에 문제가 없도록 최선을 다 하겠습니다.

목적 : 안전한 포장 관리
촬영범위 : 박스 포장 작업

  • 포장안내1
  • 포장안내2
  • 포장안내3
  • 포장안내4
포스터 안내
  •  구매하신 상품에 포스터 사은품이 있는 경우, 포스터는 상품 수량과 동일한 수량이 제공됩니다.
  •  포스터는 기본적으로 지관통에 포장되며, 2장 이상의 포스터도 1개의 지관통에 담겨 발송됩니다.
  •  포스터 수량이 많은 경우, 상황에 따라 지관통 추가 및 별도 박스에 포장되어 발송될 수 있습니다.

반품/교환 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과 관련한 안내가 있는경우 아래 내용보다 우선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반품/교환 안내
반품/교환 방법
  •  마이페이지 > 반품/교환 신청 및 조회, 1:1 문의, 고객만족센터(1544-3800), 중고샵(1566-4295)
  •  판매자 배송 상품은 판매자와 반품/교환이 협의된 상품에 한해 가능합니다.
반품/교환 가능기간
  •  출고 완료 후 10일 이내의 주문 상품
  •  디지털 콘텐츠인 eBook의 경우 구매 후 7일 이내의 상품
  •  중고상품의 경우 출고 완료일로부터 6일 이내의 상품 (구매확정 전 상태)
반품/교환 비용
  •  고객의 단순변심 및 착오구매일 경우 상품 반송비용은 고객 부담임
  •  직수입양서/직수입일서중 일부는 변심 또는 착오로 취소시 해외주문취소수수료 20%를 부과할수 있음

    단, 아래의 주문/취소 조건인 경우, 취소 수수료 면제

    •  오늘 00시 ~ 06시 30분 주문을 오늘 오전 06시 30분 이전에 취소
    •  오늘 06시 30분 이후 주문을 익일 오전 06시 30분 이전에 취소
  •  박스 포장은 택배 배송이 가능한 규격과 무게를 준수하며, 고객의 단순변심 및 착오구매일 경우 상품의 반송비용은 박스 당 부과됩니다.
반품/교환 불가사유
  •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
  •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 전자책 단말기 등
  •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 예) CD/LP, DVD/Blu-ray,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  eBook 대여 상품은 대여 기간이 종료 되거나, 2회 이상 대여 했을 경우 취소 불가
  •  중고상품이 구매확정(자동 구매확정은 출고완료일로부터 7일)된 경우
  •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소비자 피해보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반품,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기준(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환불 지연에 따른 배상
  •  대금 환불 및 환불 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
예스이십사(주)
서울시 영등포구 은행로 11, 5층~6층(여의도동,일신빌딩) 대표 : 김석환   개인정보보호책임자 : 권민석 yes24help@yes24.com 사업자등록번호 : 229-81-37000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05-02682호 사업자 정보확인 호스팅 서비스사업자 : 예스이십사(주)
고객만족센터 T.1544-3800
상담 전화번호
  • 중고샵 문의 1566-4295
  • 영화예매 문의 1544-7758
  • 공연예매 문의 1544-6399
1:1 문의하기 자주 묻는 질문 상담시간 안내
YES24 수상내역 정보보호 관리체계 ISMS인증획득 개인정보보호 우수사이트
소비자피해보상보험 서울보증보험
고객님은 안전거래를 위해 현금 등으로 결제 시 저희 쇼핑몰에서 가입한 구매안전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서비스가입사실 확인
EQUUS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