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YES24 카테고리 리스트

YES24 유틸메뉴

Global YES24안내보기

Global YES24는?

K-POP/K-Drama 관련상품(음반,도서,DVD)을
영문/중문 으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Korean wave shopping mall, sell the
K-POP/K-Drama (CD,DVD,Blu-ray,Book) We aceept PayPal/UnionPay/Alipay
and support English/Chinese Language service

English

作为出售正规 K-POP/K-Drama 相关(CD,图书,DVD) 韩流商品的网站, 支持 中文/英文 等海外结账方式

中文

검색


어깨배너

8월 전사
8월 혜택 모음
책을 듣다
젊은 작가 투표
1/6

빠른분야찾기


윙배너

마우스를 올려주세요.

마케팅 텍스트 배너

웹진채널예스


공유하기 예스24 음반 판매 수량은
차트와 차트 집계에 반영됩니다. 한터차트/가온차트 집계 반영 안내
수입 KBS 1FM '명연주 명음반` 선곡 음반
CD

베토벤 탄생 250주년 기념 전집 (BTHVN 2020 - The New Complete Edition Beethoven)

[ 118CD+2DVD+3BDA 박스 세트 ]
Ludwig van Beethoven 작곡/Dietrich Fischer-Dieskau, Peter Schreier, Cecilia Bartoli 노래/Martha Argerich 연주 외 60명 정보 더 보기/감추기 | Universal / Deutsche Grammophon | 2019년 11월 12일 첫번째 구매리뷰를 남겨주세요. | 판매지수 906 판매지수란?
상품 가격정보
판매가 527,900원
할인가 427,600 (19% 할인)
YES포인트
추가혜택쿠폰 및 사은품(1종)
추가혜택쿠폰 쿠폰받기
  • 주문금액대별 할인쿠폰
카드혜택
결제혜택
카드할인 정보
카카오페이 카카오페이 3천원 즉시할인 (5만원 이상 결제시, 1회) 자세히 보기
 모바일팝 모바일 5% 즉시할인 (모바일 결제시) 자세히 보기
네이버페이 네이버페이 1% 적립 (전체결제) 자세히 보기
페이코 페이코 포인트결제 2% 적립 (신규고객 4,500원 할인) 자세히 보기
할인/적립 카드 더보기
구매 시 참고사항
구매 시 참고사항
  • 포장용 외부 박스는 보증 대상에 해당되지 않습니다.
  • 현재 새 상품은 구매 할 수 없습니다. 아래 상품으로 구매하거나 판매 해보세요.

일시품절| 한정판매

수량
배송비 : 무료 배송비 안내
  • 국내배송만 가능
1/4
광고 AD

베토벤 탄생 250주년 기념 전집 (BTHVN 2020 - The New Complete Edition Beethoven)

이 상품의 시리즈 (89개)

선택한 상품 0개 / 0 카트에 넣기 리스트에 넣기 뷰타입 변경

품목정보

품목정보
발매일 2019년 11월 12일

관련분류

음반소개

구성

상세 이미지

상세 이미지 1 상세 이미지 2

아티스트 소개 (65명)

작곡 : Ludwig van Beethoven (루드비히 판 베토벤)
노래 : Dietrich Fischer-Dieskau (디트리히 피셔 디스카우)
성악가 (바리톤) 성악가 (바리톤)
노래 : Peter Schreier (페터 슈라이어)
테너, 지휘자 테너, 지휘자
노래 : Cecilia Bartoli (체칠리아 바르톨리 )
성악가 (메조소프라노) 성악가 (메조소프라노)
연주 : Martha Argerich (마르타 아르헤리치)
부에노스아이레스 출생. 5세 때부터 피아노를 배우기 시작하고 8세 때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데뷔하였다. 1955년 유럽으로 건너가 F.굴다, N.마갈로프, B.미켈란젤리 등에게 사사하였다. 1957년 부소니 국제콩쿠르와 제네바국제콩쿠르에서 우승, 이어 1965년에는 쇼팽국제피아노콩쿠르에서 우승하여 부동의 명성을 확립하였다. 그 연주는 뛰어난 기술을 바탕으로 한 여성다운 감성의 발양(發揚)을 특색으로 하며, 레... 부에노스아이레스 출생. 5세 때부터 피아노를 배우기 시작하고 8세 때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데뷔하였다. 1955년 유럽으로 건너가 F.굴다, N.마갈로프, B.미켈란젤리 등에게 사사하였다. 1957년 부소니 국제콩쿠르와 제네바국제콩쿠르에서 우승, 이어 1965년에는 쇼팽국제피아노콩쿠르에서 우승하여 부동의 명성을 확립하였다.

그 연주는 뛰어난 기술을 바탕으로 한 여성다운 감성의 발양(發揚)을 특색으로 하며, 레퍼토리도 J.S.바흐에서 J.M.라벨에 이르기까지 매우 다양하다. 특히 F.F.쇼팽, 라벨, S.S.프로코피예프의 작품 연주에 뛰어나다.
연주 : Daniel Barenboim (다니엘 바렌보임)
다니엘 바렌보임(Daniel Barenboim)은 1942년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의 러시아계 유대인 가정에서 태어났다. 1950년 8월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공식적으로 데뷔 연주회를 가지며 신동 아티스트로 유명세를 떨쳤다. 1952년 이스라엘로 이주했고, 이고르 마르케비치, 빌헬름 푸르트뱅글러, 나디아 불랑제 등을 사사했다. 1965년 잉글리시 체임버 오케스트라를 지휘하며 본격적인 지휘자로 데뷔했으며, 198... 다니엘 바렌보임(Daniel Barenboim)은 1942년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의 러시아계 유대인 가정에서 태어났다. 1950년 8월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공식적으로 데뷔 연주회를 가지며 신동 아티스트로 유명세를 떨쳤다. 1952년 이스라엘로 이주했고, 이고르 마르케비치, 빌헬름 푸르트뱅글러, 나디아 불랑제 등을 사사했다. 1965년 잉글리시 체임버 오케스트라를 지휘하며 본격적인 지휘자로 데뷔했으며, 1981년 이후 바이로이트 페스티벌에서 <트리스탄과 이졸데> <니벨룽의 반지> <파르지팔> 등을 지휘하며 대표적인 바그너 지휘자로 급부상했다. 1991년부터 15년간 시카고 심포니 오케스트라 음악감독으로 활동했다. 또한 1992년부터 도이치 슈타츠오퍼 베를린의 음악감독 겸 이 극장의 상주 악단인 슈타츠카펠레 베를린의 상임 지휘자로 활동하고 있다. 에드워드 사이드와 함께 창단한 서동시집 오케스트라를 이끌고 있다. 현재 UN 평화대사로 활동 중이다.
연주 : Alfred Brendel (알프레드 브렌델)
알프레트 브렌델은 1931년 비젠베르크에서 태어나 6세 때부터 피아노를 치기 시작했다. 자그레브와 그라츠음악원을 거쳐 에드윈 피셔에게 사사하였고 1948년(17세) 첫 리사이틀에서 호평을 받으며 데뷔했다. 다음 해인 1949년에 부조니상을 받은 이후부터 본격적인 연주 활동을 시작하여 빈을 중심으로 유럽 각지에서 활약하였다. 1963년에는 미국에서도 성공적으로 데뷔하였고 매년 남미, 오스트레일리아, 극동 등을 들... 알프레트 브렌델은 1931년 비젠베르크에서 태어나 6세 때부터 피아노를 치기 시작했다. 자그레브와 그라츠음악원을 거쳐 에드윈 피셔에게 사사하였고 1948년(17세) 첫 리사이틀에서 호평을 받으며 데뷔했다. 다음 해인 1949년에 부조니상을 받은 이후부터 본격적인 연주 활동을 시작하여 빈을 중심으로 유럽 각지에서 활약하였다. 1963년에는 미국에서도 성공적으로 데뷔하였고 매년 남미, 오스트레일리아, 극동 등을 들러 연주 여행을 하는 등 활발한 활동을 펼쳤다. 그는 뛰어난 기교와 아름다운 음색의 소유자로 슈베르트, 리스트, 쇤베르크, 베베른 등의 작품연주에서 탁월한 솜씨를 보이며 현존하는 피아니스트 중 가장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다망한 연주 활동 사이에 교육에도 관심이 많아 런던과 빈에서 마스터 클래스를 가르쳤다. 2008년에 피아니스트로서 은퇴한 후 현재는 런던에 살고 있다.
그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피아니스트일 뿐만 아니라 에세이와 시를 발표한 작가이기도 하다. 지금까지 한저 출판사에서 출간된 책들로는 『바로 나』(마르틴 마이어와의 대담, 2001), 『거울에 비친 상과 검은 유령』(2003), 『마지막 화음이 끝난 뒤』(질의와 응답, 2010)가 있다.
연주 : Rudolf Buchbinder (루돌프 부흐빈더)
1946년에 태어난 루돌프 부흐빈더는 불과 5살의 나이로 빈 음악원에 최연소로 입학했던 전형적인 신동연주자였다. 이후 실내악 분야에서 캐리어를 충실히 쌓았으며, 독주자로서도 잘츠부르크 페스티벌의 고정출연하였고, 베를린 필, 빈 필, 콘체르트헤보우 등의 정상급 오케스트라와 협연하는 등등 빈을 대표하는 피아니스트로 명성을 쌓아왔다. 1946년에 태어난 루돌프 부흐빈더는 불과 5살의 나이로 빈 음악원에 최연소로 입학했던 전형적인 신동연주자였다. 이후 실내악 분야에서 캐리어를 충실히 쌓았으며, 독주자로서도 잘츠부르크 페스티벌의 고정출연하였고, 베를린 필, 빈 필, 콘체르트헤보우 등의 정상급 오케스트라와 협연하는 등등 빈을 대표하는 피아니스트로 명성을 쌓아왔다.
연주 : Friedrich Gulda (프리드리히 굴다)
재즈/클래식 피아노 연주자, 작곡가 재즈/클래식 피아노 연주자, 작곡가
독일의 피아노 연주자이자 작곡자. 유럽과 남아메리카 등지를 순회공연하였으며 슈투트가르트음악원 원장을 지냈고 포츠담의 마르모어궁에서 하계 피아노 강좌를 맡았다. 독일 고전파음악 및 낭만파음악과 쇼팽의 음악연주로 유명했다. 독일의 피아노 연주자이자 작곡자. 유럽과 남아메리카 등지를 순회공연하였으며 슈투트가르트음악원 원장을 지냈고 포츠담의 마르모어궁에서 하계 피아노 강좌를 맡았다. 독일 고전파음악 및 낭만파음악과 쇼팽의 음악연주로 유명했다.
1970년 후반 세계는 젊은 천재의 출현에 깜짝 놀랐다. 상큼한 미모의 소녀가 까다로운 황제 카라얀이 지휘하는 베를린 필과 협연하여 악평으로 이름 높은 독일의 음악평론가들까지도 넉아웃시켰기 때문이었다. 카라얀은 그녀에 대해 단연코 세계 3대 여류 바이올리니스트의 하나로 꼽을 수 있다고 자신있게 말한바 있다. 그녀는 베를린 필,빈 필,뉴욕 필 등 세계 3대 교향악단은 물론 세계 유수의 교향악단들과 협연하였으며 카라... 1970년 후반 세계는 젊은 천재의 출현에 깜짝 놀랐다. 상큼한 미모의 소녀가 까다로운 황제 카라얀이 지휘하는 베를린 필과 협연하여 악평으로 이름 높은 독일의 음악평론가들까지도 넉아웃시켰기 때문이었다. 카라얀은 그녀에 대해 단연코 세계 3대 여류 바이올리니스트의 하나로 꼽을 수 있다고 자신있게 말한바 있다. 그녀는 베를린 필,빈 필,뉴욕 필 등 세계 3대 교향악단은 물론 세계 유수의 교향악단들과 협연하였으며 카라얀,다니엘 바렌보임,클라우디오 아바도,주빈 메타,볼프강 자발리쉬 등 최정상의 지휘자들과 함께 공연하여 20대가 채 되기도 전에 전세계의 음악가가 우러러보는 명인의 반열에 올라버렸다. 바로 안네 소피 무터이다.

30년이라는 긴 시간 동안 안네 소피 무터는 최고의 바이올리니스트의 자리를 굳건히 지켜오고 있다. 그리고 2008년 4월 24일 여성으로는 최초로 국제 에른스트 폰 지멘스 음악상을 수상했다. 20만 유로의 상금이 주어지는 지멘스 음악상은 음악가들이 가장 욕심내는 상 가운데 하나이다. 무터를 '세계를 위한 선물'이라 칭송한 음악비평가 요아힘 카이저(Joachim Kaiser)가 축사를 맡았다. 안네 소피 무터는 지휘자 카라얀(Herbert von Karajan)이 13세의 그녀를 발굴하면서부터 세계무대에 오를 수 있었다. 44세의 안네-소피 무터는 그 이후로 30년이 넘게 세계 최고의 바이올리니스트 가운데 한명으로 꼽히고 있다. 심사위원들에 따르면 무터는 예술성과 자연스러움,뛰어난 기교와 감성을 하나로 어우를 수 있는 몇 안되는 음악인이라고 한다. 그녀의 연주의 특색은 따뜻하고 깊이있는 음색과 솔직한 감정표현을 열정적으로 연주하는데 있다. 무터는 언제나 열정과 충실한 작품해석 사이에서 예술적 기교를 발휘한다. 무터는 전통적인 대작들 외에도 관객들에게 언제나 새로운 작품들을 선보인다. 세계적 명성을 자랑하는 연주자 중에 그녀만큼 동시대음악에 열정을 쏟는 사람은 많지 않다는 것이 심사위원들의 평가였다.

바이올리니스트 안네 소피 무터는 1963년 6월 29일 독일의 라인펠덴에서 태어났다. 그녀는 5살 때에 피아노를 시작했으나 곧바로 바이올린으로 바꾸었다. 6살 때 Jugend Musiczier에서 처음으로 입상했고 칼 플레쉬(Carl Flesch,1873-1944)의 제자인 호니히베르거(Erna Honigberger)와 스위스의 Winterhur 음악학교 교수인 Aida Stucki로부터 사사받았다. 1976년에 있었던 루체른 페스티발(Lucerne Festival)에서 카라얀은 무터에게 깊은 음악적 애정을 갖게되었고,1977년 13세의 나이로 잘츠부르크 페스티발(Salzburg Easter Festival)에서 카라얀과 함께 데뷔공연을 가졌다. 그 다음해인 1978년에는 카라얀의 베를린필과 함께 그녀의 첫 레코딩을 했고 그 레코드는 Grand Prix Disque와 Deutsch Schallplatten Preis를 수상했다.

안네 소피 무터의 국제적 경력은 1977년 찰츠부르크 페스티발(Salzburg Whitsun Festival)에서 부터 시작 되었다. 솔리스트 또는 챔버 뮤지션으로서 유럽,미국,카나다,일본 등지에서 지속적으로 연주회를 가졌다. 그녀는 루토슬라브스키(Witold Lutoslawski,1913-1994),노르베르트 모레트(Norbert Moret,1921-1998),크시슈토프 펜데르츠키(Krzysztof Penderecki,1933- ),볼프강 림(Wolfgang Rihm,1952- )의 작품들을 주 레퍼토리로 연주하였고,많은 작곡가들은 특별히 그녀를 위한 곡들을 썼다. 뒤티외(Henri Dutilleux,1916- ),구바이둘리나(Sofia Gubaidulina,1931- ),그리고 전 남편 앙드레 프레빈(Andre Previn,1929) 등의 작곡가들은 특별히 무터를 위해 곡을 쓰기도 했다. 무터는 세계적 명성을 얻었고 많은 상을 받았다. 그리고 1985-1986년에는 런던에 있는 왕립음악학교는 그녀를 명예 회원(honorary fellow)으로 지명했다. 1979년에는 그해의 아티스트로 불려졌고 prestigious Deutscher Schallplattenpreis 를 받았다. 1983에는 옥스포드대학의 모짜르트협회의 명예회장이 되었고,1987년에는 독일공화국의 일등훈장을 받았다. 1996년에는 본에 있는 베토벤협회의 명회회원이 되었다.

카라얀 덕분에 그녀는 베를린 필과 베토벤,모짜르트,브라암스,멘델스존,브루흐 등의 협주곡을 출반하고 솔로앨범도 녹음하였는데,세계 최정상의 레이블인 도이치 그라모폰의 주요 베스트셀러들중의 하나로서 인기를 얻었다. 그 이면에는 20세기 들어 세계에 내놓을 만한 바이올리니스트를 갖지 못했던 독일 국민들의 소망- 독일인의 손으로 연주되는 베토벤을 위시한 독일 작곡가의 곡을 듣고 싶다는 소망 - 이 강도 높게 작용하고 있었던 것으로 보여진다. 실제로 그녀는 독일정부가 종신토록 대여해준 1703년 제작 에밀리아니 스트라디바리우스를 사용하고 있다. 또한 연주에 임하면 완전히 거기에 몰입하며 그 어떤 것도 들어갈 틈을 보여주지 않는 꽉찬 모습은 그녀의 놀랄만한 집중력을 보여준다. 그녀의 유연성과 순발력? 어떤 경우에도 흔들리지 않고 자신의 페이스를 지켜나가며,음을 자신이 원하는대로 표현해 내는 능력의 기초가 되어 완벽한 음악을 바라는 청중들의 기대를 만족시켜 준다.

무터는 세계적 문제에 많은 관심을 가졌고 그 결과,에이즈 퇴치와 암으로 고생하는 어린이를 위한 자선 콘서트를 가졌다. 그녀는 현재 뮌헨에서 살고 있으며, 음악 후진 양성 외에도 자선연주회 등을 통해 사회활동에도 참여하고 있다.
연주 : Maurizio Pollini (마우리치오 폴리니)
1942년 밀라노에서 태어난 마우리치오 폴리니는 열살 때 첫 콘서트를 열었다. 특히 1960년 18살의 어린 나이에 국제 쇼팽 콩쿨에서 우승해 사람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그때 심사위원장이었던 A.루빈스타인이 폴리니를 가리켜 "기교상으로는 우리들보다 훨씬 낫다"라고 극찬할 만큼 현란한 기교를 과시하면서 그의 이름을 세계에 널리 알린 바 있다. 그러나 폴리니는 그로부터 10년간을 연주일선에 나타나지 않고 침묵을 지... 1942년 밀라노에서 태어난 마우리치오 폴리니는 열살 때 첫 콘서트를 열었다. 특히 1960년 18살의 어린 나이에 국제 쇼팽 콩쿨에서 우승해 사람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그때 심사위원장이었던 A.루빈스타인이 폴리니를 가리켜 "기교상으로는 우리들보다 훨씬 낫다"라고 극찬할 만큼 현란한 기교를 과시하면서 그의 이름을 세계에 널리 알린 바 있다. 그러나 폴리니는 그로부터 10년간을 연주일선에 나타나지 않고 침묵을 지킴으로써 내적인 성숙을 기다려 왔다. 그런 후 73년도부터 레코딩에 들어가 쇼팽을 필두로 녹음을 진행시켜 가면서 무르익은 피아니즘의 세계를 열어가고 있는 중이다. 폴리니는 쇼팽 위주의 연주에서 벗어나 현대곡까지를 레퍼터리로 확보해가면서 폭넓은 비약을 꾀한다. 그러나 아루트르 루빈스타인이 타계한 지금, 폴리니야말로 우리 시대 최고의 쇼팽 연주자라고 해도 좋을 것이다.
클래식 바이올린 연주자 클래식 바이올린 연주자
연주 : Krystian Zimerman (크리스티안 지메르만)
클래식 피아노 연주자 클래식 피아노 연주자
연주 : Claudio Arrau (클라우디오 아라우)
클라우디오 아라우는 칠레의 피아니스트이다. 그는 블라디미르 호로비츠와 루돌프 제르킨과 더불어 20세기를 대표하는 3대 피아니스트로 일컬어진다. 유년시절 신동이라고 불렸을만큼 천재적인 재능을 타고난 그는 산티아고 음악원을 거쳐 베를린의 슈테른 음악원으로 진학하였다. 그리고 1927년 제네바 국제 콩쿠르에서 우승하였다. 이후 유럽을 중심으로 활약하였다. 그가 즐겨 연주하는 것은 쇼팽, 베토벤, 리스트 등의 작품 연주... 클라우디오 아라우는 칠레의 피아니스트이다. 그는 블라디미르 호로비츠와 루돌프 제르킨과 더불어 20세기를 대표하는 3대 피아니스트로 일컬어진다. 유년시절 신동이라고 불렸을만큼 천재적인 재능을 타고난 그는 산티아고 음악원을 거쳐 베를린의 슈테른 음악원으로 진학하였다. 그리고 1927년 제네바 국제 콩쿠르에서 우승하였다. 이후 유럽을 중심으로 활약하였다. 그가 즐겨 연주하는 것은 쇼팽, 베토벤, 리스트 등의 작품 연주인데, 현대 중남미의 음악 작품도 즐겨 소개했다. 특히 그의 리스트 연주는 우아하고 아름답기로 유명하다.
연주 : Clifford Curzon (클리포드 커즌 )
클래식 피아노 연주자 클래식 피아노 연주자
연주 : Alicia de Larrocha (알리시아 데 라로차)
클래식 피아니스트 클래식 피아니스트
연주 : Nelson Freire (넬슨 프레이레)
클래식 피아니스트 클래식 피아니스트
클래식 피아노 연주자 클래식 피아노 연주자
연주 : Evgeny Kissin (예프게니 키신 )
1971년 10월 모스크바에서 태어났다. 아버지는 항공 우주 기술자였고 어머니는 피아노 선생님이었다. 여섯 살의 나이에 모스크바 그네신 음악원 영재 학교에 입학하여 안나 파블로브나 칸토르에게 배웠으며 그녀는 그의 평생 유일한 스승으로 남아 있다. 1984년 열두 살의 나이에 드미트리 키타옌코의 지휘로 모스크바 음악원 대극장에서 쇼팽의 피아노 협주곡 전곡을 연주했으며 이 유명한 콘서트는 그의 경력에서 가장 중요하고... 1971년 10월 모스크바에서 태어났다. 아버지는 항공 우주 기술자였고 어머니는 피아노 선생님이었다. 여섯 살의 나이에 모스크바 그네신 음악원 영재 학교에 입학하여 안나 파블로브나 칸토르에게 배웠으며 그녀는 그의 평생 유일한 스승으로 남아 있다. 1984년 열두 살의 나이에 드미트리 키타옌코의 지휘로 모스크바 음악원 대극장에서 쇼팽의 피아노 협주곡 전곡을 연주했으며 이 유명한 콘서트는 그의 경력에서 가장 중요하고 인상적인 연주회로 기억된다. 그는 그날 저녁까지 사실상 거의 알려지지 않았었고 다음날 아침 그는 이후 시작되는 전설의 주인공이 된다. 1985년 동유럽 무대 데뷔 후 1987년 베를린 페스티벌을 통해 서유럽 무대에 데뷔했고, 1988년 12월 신년 음악회에서 헤르베르트 폰 카라얀의 베를린 필하모닉과 함께한 연주가 전 세계에 방영되면서 많은 이들의 기억에 각인된다. 1990년 런던의 BBC 프롬스 콘서트에 처음으로 출연했으며, 같은 해 주빈 메타가 지휘하는 뉴욕 필하모닉과 협연하면서 북미 에 데뷔했다. 1997년 그는 러시아 공화국에서 수여하는 가장 높은 문화 훈장인 트리움프상을 수상했고 같은 해 BBC 프롬스 역사상 최초로 피아노 독주회를 가졌다. 1991년 러시아 시민 혁명 직후 뉴욕으로 이주했으며 2002년 영국 국적을, 2013년에는 이스라엘 국적을 취득했다. 자신도 신동으로 경력을 시작했던 피아니스트 레오폴트 고도프스키의 ‘놀라움이 사라지고 나면 어린 아이만 남을 뿐’이라는 경구를 무시하기라도 하듯 신동을 뛰어넘어 현재 가장 활발하게 활동하는 피아니스트로 많은 이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피아니스트 겸 지휘자, 작곡가 피아니스트 겸 지휘자, 작곡가
연주 : Stephen Kovacevich (스티븐 코바세비치)
클래식 피아노 연주자 클래식 피아노 연주자
뉴욕타임즈가 “클래식계에서 가장 뛰어난 아티스트”로 찬사를 받고 있는 랑랑은 파워풀하고 화려한 연주로 세계 청중을 사로잡고 있다. 1982년 중국 선양에서 태어난 그는 세 살 때부터 피아노를 배우기 시작했다. 그리고 다섯 살 때에는 선양 피아노 대회에서 우승을 했고, 첫 독주회를 가졌다. 또 열세 살 때에는 차이코프스키 영 뮤지션 콩쿠르에서 우승을 했다. 랑랑은 베를린 필하모닉, 빈 필하모닉, 그리고 미국의 빅 ... 뉴욕타임즈가 “클래식계에서 가장 뛰어난 아티스트”로 찬사를 받고 있는 랑랑은 파워풀하고 화려한 연주로 세계 청중을 사로잡고 있다. 1982년 중국 선양에서 태어난 그는 세 살 때부터 피아노를 배우기 시작했다. 그리고 다섯 살 때에는 선양 피아노 대회에서 우승을 했고, 첫 독주회를 가졌다. 또 열세 살 때에는 차이코프스키 영 뮤지션 콩쿠르에서 우승을 했다. 랑랑은 베를린 필하모닉, 빈 필하모닉, 그리고 미국의 빅 파이브라 불리는 모든 오케스트라와 협연한 최초의 중국 피아니스트이다. 그리고 2008년 베이징 올림픽 개막식에 클래식 음악가로는 이례적으로 연주를 해 스타 파워를 증명했다. 그리고 2008년 마에스트로 정명훈의 지휘로 한국에서 라 스칼라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와 협연도 하였다. 한편 랑랑은 자신의 불우했던 어린 시절을 잊지 않고, 유니세프 친선대사로 아프리카의 빈곤과 질병에 시달리는 많은 어린이들을 위해 도움의 손길을 보냈으며, 2008년 중국 쓰촨성에 지진이 났을 때에는 자신의 피아노를 경매에 붙여 피해자들을 돕기도 했다. 현재 랑랑은 자신의 힘든 어린 시절을 생각하면서, ‘랑랑 국제 음악 재단’을 설립하여 세계의 재능 있지만 경제적 어려움으로 음악 할 기회가 주어지지 못한 어린이와 젊은이들이 장학금을 지원하고 있다.
연주 : Mikhail Pletnev (미하일 플레트네프)
클래식 피아노 연주자, 지휘자. 클래식 피아노 연주자, 지휘자.
연주 : Augustin Dumay (오귀스탱 뒤메이 )
바이올린 연주자 바이올린 연주자
발트 3국 중 하나인 라트비아 리가에서 태어났다. 조부이자 바이올린의 대가였던 카를 브뤼크너(1893-1963)와, 마찬가지로 바이올리니스트였던 양부에게서 가르침을 받아 네 살 때부터 바이올린을 켜기 시작했다. 일곱 살에 리가 음악 학교에 들어갔고, 열여덟 살부터 모스크바 음악원에서 전설적 연주자인 다비트 오이스트라흐(1908-1974)를 사사하며 본격적으로 연주자의 길을 걷는다. 1967년, 브뤼셀에서 열린 퀸... 발트 3국 중 하나인 라트비아 리가에서 태어났다. 조부이자 바이올린의 대가였던 카를 브뤼크너(1893-1963)와, 마찬가지로 바이올리니스트였던 양부에게서 가르침을 받아 네 살 때부터 바이올린을 켜기 시작했다. 일곱 살에 리가 음악 학교에 들어갔고, 열여덟 살부터 모스크바 음악원에서 전설적 연주자인 다비트 오이스트라흐(1908-1974)를 사사하며 본격적으로 연주자의 길을 걷는다. 1967년, 브뤼셀에서 열린 퀸 엘리자베스 콩쿠르에서 3위로 입상했고, 1969년 몬트리올 바이올린 콩쿠르에서 2위에 올랐다가 마침내 같은 해 열린 파가니니 콩쿠르와 1970년 차이콥스 키 콩쿠르에서 우승 트로피를 차지한다. 1975년 독일 안스바흐의 바흐주간 페스티벌과 베를린 필하모니를 통해 데뷔 무대를 가졌고, 1980년에는 소련을 떠나 독일에 정착했다. 다음 해, 오스트리아 로켄하우스에서 실내악 페스티벌(후에 ‘크레메라타 무지카’로 명칭 변경)을 창설해 새롭고 독특한 프로그램을 선보이며 2011년까지 장장 30년 동안 예술감독을 지냈다. 1997년에는 발트 해 지역 젊은 연주자들로 구성된 오케스트라인 크레메라타 발티카를 만들어 지금도 전 세계로 활발히 초청 공연을 다니고 있다. 2002년에는 이 실내악단과 함께 논서치에서 발매한 음반 〈애프터 모차르트After
Mozart〉로 그래미 상을 수상하기도 했다.2016년 영국 음악전문지 〈BBC 뮤직 매거진〉이 백 명의 현역 바이올리니스트를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에서 생존하는 가장 위대한 바이올린 연주자로 첫손에 꼽히기도 했으며, 현대 음악의 저변과 바이올린 음악 레퍼토리를 넓히기 위해 꾸준히 노력해 왔다. 이 책을 비롯하여 《유년기의
파편Kindheitssplitter》 등 네 권의 음악 관련 서적을 썼다.
바이올린 연주자 바이올린 연주자
연주 : Barry Tuckwell (배리 터크웰 (호른))
연주 : Victoria Mullova (빅토리아 뮬로바 )
바이올린 연주자 바이올린 연주자
연주 : Andras Schiff (안드라스 쉬프)
헝가리 부다페스트 출생으로 5세 때부터 피아노를 배우기 시작했다. 어린 시절 아저씨를 따라 런던으로 건너가 조지 맬컴(George Malcolm)으로부터 쳄발로를 배웠으며, 다시 헝가리로 돌아와 1968년 부다페스트의 리스트음악원에 입학했다. 헝가리 방송국 주최 콩쿠르 우승, 1973년 차이콥스키 국제음악콩쿠르 4위(피아노), 1974년 차이콥스키 국제음악콩쿠르 우승(피아노), 1975년 엘리자베스 국제 ... 헝가리 부다페스트 출생으로 5세 때부터 피아노를 배우기 시작했다. 어린 시절 아저씨를 따라 런던으로 건너가 조지 맬컴(George Malcolm)으로부터 쳄발로를 배웠으며, 다시 헝가리로 돌아와 1968년 부다페스트의 리스트음악원에 입학했다.

헝가리 방송국 주최 콩쿠르 우승, 1973년 차이콥스키 국제음악콩쿠르 4위(피아노), 1974년 차이콥스키 국제음악콩쿠르 우승(피아노), 1975년 엘리자베스 국제 피아노 콩쿠르 3위 등 수상경력이 다양하다.

1970년대 후반부터 많은 녹음을 남겼는데, 특히 1980년대의 바흐에 대한 성과는 주목할 만한 것으로 평가된다. J.S.바흐(Johann S.Bach)의 작품에 열의를 가지고 있지만, 너무 쉽게 연주했다는 비난과 개성이 없다는 비난도 받고 있다. 연주의 가장 큰 특징은 작품 전체를 조망하는 통찰력으로, 작품 전체의 구성을 중시하며 자신만의 개성을 돋보이게 하는 특출한 재능을 가지고 있는 피아니스트라고 평가받는다.
바이올리니스트 바이올리니스트
연주 : Pierre Fournier (피에르 푸르니에)
첼리스트 첼리스트
연주 : Mstislav Rostropovich (므스티슬라프 로스트로포비치)
소련 아제르바이잔에서 태어난 러시아인 첼로 연주자이자 지휘자 소련 아제르바이잔에서 태어난 러시아인 첼로 연주자이자 지휘자
연주 : Arturo Benedetti Michelangeli (아르투로 베네데티 미켈란젤리)
클래식 피아니스트 클래식 피아니스트
연주 : Ivo Pogorelich (이보 포고렐리치 )
클래식 피아노 연주자 클래식 피아노 연주자
연주 : Rudolf Serkin (루돌프 제르킨)
피아노 연주자 피아노 연주자
지휘 : Claudio Abbado (클라우디오 아바도)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태어났다. 밀라노 주세페 베르디 음악원에서 지휘, 피아노, 작곡을 배웠다. 이 음악원을 졸업한 다음 빈에서 한스 스바로프스키에게 지휘를 배웠다. 1958년에 미국의 탱글우드에서 쿠세비츠키 상(賞)을 받았다. 1960년에 알레산드로 스카를라티의 탄생 300주년을 기념하기 위하여 열린 갤러콘서트에서 스칼라 오페라 극장에 데뷔했다. 1963년에 뉴욕에서 열린 디미트리 미트로풀로스 지휘자 콩쿠르에서 ...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태어났다. 밀라노 주세페 베르디 음악원에서 지휘, 피아노, 작곡을 배웠다. 이 음악원을 졸업한 다음 빈에서 한스 스바로프스키에게 지휘를 배웠다. 1958년에 미국의 탱글우드에서 쿠세비츠키 상(賞)을 받았다. 1960년에 알레산드로 스카를라티의 탄생 300주년을 기념하기 위하여 열린 갤러콘서트에서 스칼라 오페라 극장에 데뷔했다. 1963년에 뉴욕에서 열린 디미트리 미트로풀로스 지휘자 콩쿠르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1965년 8월 14일에, 빈 필하모니를 지휘하여 잘츠부르크 음악제에 데뷔했다. 그 때의 작품은 말러의 [교향곡 제2번]이었다. 1967년에 처음으로 스칼라 오페라 극장에서 시즌 최초의 공연을 지휘했다. 작품은 벨레니의 오페라 [카풀레티와 몬테키]였고, 1968년의 잘츠부르크 음악제에서 로시니의 오페라 [세빌랴의 이발사]를 지휘했다. 그 해에 스칼라 극장 관현악단의 수석 지휘자로 임명되었다.

1970년에 베르디의 오페라 [돈 카를로]를 스칼라 극장에서 지휘하였다. 이 작품은 그 뒤에 런던의 코벤트 가든 왕립 오페라 극장이나 뉴욕의 메트로폴리탄 오페라 극장에서도 지휘하였다. 1971년에 빈 필하모니의 수석 지휘자로 지명되었다. 뮌헨 음악제에 처음으로 참가하여, 베르디의 오페라 [시몬 보카네그라]를 지휘하였다. 1972년에 베를린에서 베르디의 오페라 [아이다]의 첫날을 지휘하였다. 이해에 밀라노의 스칼라 극장의 음악 감독으로 임명되었다. 올림픽 기간 동안 뮌헨에서 스칼라 극장의 오케스트라와 코러스를 지휘하여 베르디의 [레퀴엠]과 오페라 [아이다]를 연주한 것도 1972년의 일이다. 1973년에 빈의 모차르트 협회에서 모차르트 메달을 그에게 주었다. 이해에 클리블랜드 관현악단 및 필라델피아 관현악단과 함께 미국을 연주 여행하였고, 빈 필하모니와 함께 우리 나라를 비롯하여 일본과 중국도 연주 여행하였다. 이때가 아바도의 첫 한국 방문이었다. 더욱이 이 해에는 런던교향악단의 수석 객원 지휘자로 임명되었다. 1974년에는 아바도로서는 최초의 모차르트의 오페라인 [피가로의 결혼]을 스칼라 극장에서 지휘하였다. 이렇게 해서 아바도는 착착 그 활동의 무대를 넓혀 온 셈인데 그 활동 무대 확대 방식은 용의주도하였다. 이것은 레퍼토리의 선택 방식에서도 볼 수 있다. 이제까지(1981년 봄) 아바도는 이탈리아의 지휘자이고 이탈리아 오페라의 메카로 이름난 스칼라 극장의 음악 감독이었음에도 불구하고, 푸치니에 의해 대표되는 베르디 이후의, 일반적으로 베리스모 오페라라고 불리는 오페라를 조심성 있게 피해 왔다. 한편으로 프로코피예프나 스트라빈스키의 작품에 대하여 적극적인 관심을 표시하고, 더욱 루이지 노노의 신작 초연을 종종 하기도 했다. 이러한 것으로부터 아바도의, 굳이 말한다면 지성파(知性派)라고 할 수도 있는 지휘자로서의 본연의 자세가 떠오를 것이 틀림없다. 사실 아바도의 연주는 열기에 가득 찼다든가 또는 정열적이라든가 하는 형용이 걸맞지 않으며, 오히려 지적인 성격을 띄고 있다고 하겠다. 그의 연주는 언제나 명쾌하고, 조금의 애매모호함도 없으며, 그 작품의 양식적인 아름다움을 뚜렷이 떠오르게 하는 것이 특징이다. 지휘자로서는 아직도 젊다고 할 수 있는 아바도에게 요구되는 것은 아마 그 정교하고 치밀함을 잃지 않으면서 청중의 마음을 사로잡는 풍부한 표현일 것이다. 이제까지의 아바도는 문자 그대로의 수재 코스를 걸어 왔고 충분한 성과를 올렸다. 1989년 정식 상임 지휘자가 없는 빈 필하모니의 준상임 지휘자로 있었으며, 1989년 카라얀의 사망으로 그의 휘하였던 베를린 필의 제5대 음악 감독으로 취임해 세계적인 관심과 이목을 집중시켰다.
지휘 : Leonard Bernstein (레너드 번스타인)
레너드 번스타인은 1918년 매사추세츠주 로렌스에서 출생했다. 그의 부모는 러시아 출신이며 미국으로 이주한 유대인이다. 어린시절부터 피아노 연주하기를 좋아했으며 음악적인 재능을 보였다. 하버드대학교에 진학하여 작곡을 전공했고, 1937년 모더니즘 음악의 대가였던 디미트리 미트로폴로스(Dimitri Mitropolous)를 만나 그의 영향을 크게 받았다. 또한 하버드의 미학교수였던 데이비드 프롤(David Pral... 레너드 번스타인은 1918년 매사추세츠주 로렌스에서 출생했다. 그의 부모는 러시아 출신이며 미국으로 이주한 유대인이다. 어린시절부터 피아노 연주하기를 좋아했으며 음악적인 재능을 보였다. 하버드대학교에 진학하여 작곡을 전공했고, 1937년 모더니즘 음악의 대가였던 디미트리 미트로폴로스(Dimitri Mitropolous)를 만나 그의 영향을 크게 받았다. 또한 하버드의 미학교수였던 데이비드 프롤(David Prall)로 부터 예술을 이해하고 음악을 표현하는데 깊은 영향을 받았다. 1939년 그의 졸업논문은 '인종적 요소가 미국 음악에 끼친 영향'이라는 주제로 썼다.

졸업 후에는 F.라이너, S.쿠세비츠키에게 지휘법을, 톰프슨에게 관현악법을 배웠다. 1943년 뉴욕필하모니 음악감독이었던 아서 로진스키(Arthur rodzinski)의 인정을 받아 뉴욕필하모닉의 보조지휘자가 되었다. 그해 11월 14일 뉴욕필하모니의 지휘자 브루노 발터(Bruno Walter)가 급환으로 지휘를 못하게 되자, 그의 대신 뉴욕필하모니의 지휘를 맡았고 CBS방송을 통해 전국에 중계되었다. 번스타인은 이 한번의 기회로 유명세를 탔고 이름을 떨치게되었다. 1944년 피츠버그 교향악단을 지휘하였고 자신의 첫 교향곡 《예레미야 심포니 Jeremiah Symphony》을 연주했다.

당시 유럽에서 일어난 2차세계대전은 러시아로 확전되었고 히틀러가 저지런 대량학살 소식이 미국 전해졌다. 부모가 러시아 출신인 번스타인은 러시아 난민을 돕자는 자선행사에 자주 초대되어 나갔으며 카네기홀 등에서 자선 연주회를 열었다. 번스타인은 음악뿐만아니라 정치활동에도 적극적이었다. 디트로이트를 중심으로 진보당 창당에 관여하였고 진보적 단체의 단결을 주장했다. 이때부터 그는 FBI의 조사를 받았으며 그의 정치적 성향은 공산주의로 분류되었다. 그는 CBS 방송국 출입이 금지되고 블랙리스트에 올라 그의 음악과 공연은 취소되었다. 번스타인은 정치적인 성향 때문에 급격한 내리막길을 걷게 되었다. 마침내 미국의 유력지인 라이프 지에 50명의 대표적인 좌파 블랙리스트로 번스타인이 소개되었고 뉴욕필하모니 지위자 명단에서도 제외되었다.

1953년 7월 미국 국무부는 번스타인의 여권 갱신을 거부하였고 항상 FBI의 감시를 받으며 고립되었다가 자신의 활동과 신념을 부정하는 진술서에 서명하고 나서야 여권을 받아 유럽으로 갈 수 있었다. 그해 8월에 이탈리아로 건너가 연주활동을 하였는데 음악활동을 계속하기 위해서는 표면적으로 보수적 성향의 미국인임을 증명해야만 했다. 그 결과 컬럼비아 영화사의 승인을 얻어내 《워터프론트 Waterfront》(1954)라는 영화음악 제작을 맡을 수 있었다. 그후 포드 자동차의 의뢰를 받아 연주회를 열었고 CBS를 통해 방송되었다. 번스타인은 다시 뉴욕 필하모니로 복귀하게 되었으며 미국에서 지휘자로서 활동할 수 있게 되었다. 1957년 뉴욕필하모닉의 상임지휘자, 이듬해 음악감독으로 취임하였고 그가 연주하는 음악회는 최대의 흥행을 보증하게 되었다. 번스타인은 뮤지컬《웨스트사이드 스토리 West Side Story》(1957)의 음악을 담당하면서 가장 미국적인 뮤지컬의 창작하였다는 칭송을 받았다.

하지만 그의 진보적인 성향이 보수로 전향한 것은 아니었으며 미국내 민권투쟁과 인종차별 등 사회적인 문제에 적극 참여하였다. 1964년 번스타인은 미국에서 일어난 흑인민권운동에 가담하여 마틴 루터 킹 목사(Martin Luther King)와 함께 앨라바마에서 열린 셀마 대행진에 참가하였다. 번스타인은 자신의 정치적 성향을 숨기지 않고 드러냈다. 닉슨 행정부가 일으킨 베트남 전쟁의 부당함을 지적하며 종전을 주장하였고 미국의 제국주의를 비판하였다. 이 시기에 자신의 사회사상을 표현한 교향곡《카디시 Kaddish》(1963)와《치체스터 시편 Chichester Psalms》(1965)을 발표하였다. 미국의 보수파인 레이건 행정부가 들어서자 미국내 진보세력의 몰락을 우려하였고 보수파가 추진하는 핵무기정책에 반대하는 운동에 참여하였다. 하지만 자신의 이상과 다르게 변모하는 미국사회의 모습으로 번스타인은 상실감으로 실의에 빠져들었다. 20세기 미국을 표현하는 오페라를 구상하였으나 끝내 작곡을 완성하지 못했다. 1985년 세계 청소년 오케스트라를 조직하여 영국, 일본, 그리스, 헝가리 등지에서 연주했으며 이후에는 주로 유럽을 무대로 연주활동을 했다. 1990년 10월 14일 사망했다.
오스트리아의 법학자 출신 지휘자 오스트리아의 법학자 출신 지휘자
리카르도 샤이는 이탈리아의 밀라노에서 태어났다. 밀라노 음악원에서 프랑코 카리치오로를 사사하여 작곡의 디플로마를 얻은 다음, 페루자에서 피에로 과리아노, 시에나의 키지 음악원에서 프랑코 페라라와 같은 명교사를 사사했다. 1968년, 15세 때 클라우디오 시모네에게 인정을 받아 파도바에서 이 솔리스티 베네티를 지휘하여 데뷔했고, 2년 뒤에는 클라우디오 아바도의 추천으로 밀라노 스칼라 극장의 부지휘자로 발탁되었다. ... 리카르도 샤이는 이탈리아의 밀라노에서 태어났다. 밀라노 음악원에서 프랑코 카리치오로를 사사하여 작곡의 디플로마를 얻은 다음, 페루자에서 피에로 과리아노, 시에나의 키지 음악원에서 프랑코 페라라와 같은 명교사를 사사했다. 1968년, 15세 때 클라우디오 시모네에게 인정을 받아 파도바에서 이 솔리스티 베네티를 지휘하여 데뷔했고, 2년 뒤에는 클라우디오 아바도의 추천으로 밀라노 스칼라 극장의 부지휘자로 발탁되었다. 1972년 키지 음악원을 졸업한 샤이는 밀라노의 테아트로 누오보에서 마스네의 [베르테르]를 공연하여 오페라 지휘자로 데뷔했다.

1974년에는 미국으로 진출, 시카코 리릭 오페라에서 [나비 부인]을 지휘했고, 1977년 시즌에는 샌프란시스코 오페라의 오프닝에서 [투란도트]를 공연하여 큰 성공을 거두었다. 그래서 밀라노 스칼라 극장에서 베르디의 [군도]를 지휘, 국제적인 주목을 끌게 된다. 더욱이 1982년에는 뉴욕의 메트로폴리탄 오페라 극장에서 데뷔했다. 그는 이미 런던의 코벤트 가든 왕립 오페라 극장, 함부르크의 슈타츠오퍼에서도 호평을 받았고, 오페라 지휘자로서는 제일 젊으면서도 높은 인기를 누리는 주인공이 되었다. 다만 콘서트의 지휘 방면에는 아직도 충분한 캐리어를 쌓았다고 할 수 없지만 런던 교향악단이나 베를린 필하모니아, 뮌헨 필하모니, 로열 필하모니, 로스앤젤레스 필하모니를 지휘, 차곡차곡 캐리어를 쌓고 있다. 1982년 시즌부터 베를린 방송교향악단의 음악 감독에 취임하였다.

1986년에는 볼로냐 시립 오페라 극장 음악 감독으로도 취임했고, 콘서트와 오페라의 양쪽으로 자기의 본거지를 가질 수 있게 된 샤이는 점점 활약을 넓히고 있다. 또한 1988년부터는 암스테르담 콘세르트헤보우 관현악단 수석 지휘자도 겸하게 되었다. 그 동안 1984년에는 로열 필하모니와 함께 한국에 와서 세종문화회관에서 지휘했다.

샤이는 위와 같은 경력에 비추어 보더라도 연령적으로는 아직도 시작에 불과하다고 하겠다. 그러나 수적으로는 적지만 시중에 팔리고 있는 레코드를 듣게 되면 소위 네거티브적인 의미의 젊음은 전혀 느낄 수가 없다. 마스네의 [베르테르](그라모폰)에서는 도밍고, 오브라스초바와 같은 베테랑 가수를 구사하여 실로 전체를 멀리 내다보는 안정된 음악을 이끌어 낸 솜씨는 실로 경탄을 금할 수 없게 한다. 멘델스존의 [교항곡 제2번(찬가)][교향곡 제3번(스코틀랜드)](필립스)에서도 다분히 젊음을 느낄 수가 있지만, 스케일의 크기를 본다면 도저히 20대의 젊은이의 음악이라고는 생각되지 않는다. 특히 [찬가]의 경우 코러스의 컨트롤, 오케스트라와 솔로의 퍼스펙티브 등은 숙달된 기량이라고 표현해도 조금도 이상하지 많다고 본다. 역시 샤이가 오페라의 현장에서 얼마나 많은 것을 익혔는가를 단적으로 나타내 준다. 이만큼 흥미롭게 곡을 들려 줄 수 있다는 것은 그가 보통 사람이 아니라는 증거라 하겠다. 샤이는 21세기의 1장이란 라이센스를 손에 넣을 수 있는 가장 가까운 거리에 있는 인재라고 하겠다.
지휘 : John Eliot Gardiner (존 엘리엇 가디너)
지휘 : Carlo Maria Giulini (카를로 마리아 줄리니)
지휘 : Herbert von Karajan (헤르베르트 폰 카라얀)
지휘 : Carlos Kleiber (카를로스 클라이버)
지휘 : Andris Nelsons (안드리스 넬슨스)
지휘 : Andre Previn (앙드레 프레빈)
독일에서 태어났으나 미국으로 귀화한 피아니스트이자 지휘자. 독일에서 태어났으나 미국으로 귀화한 피아니스트이자 지휘자.
지휘 : Michael Tilson Thomas (마이클 틸슨 토마스)
지휘 : Christian Thielemann (크리스티안 틸레만)
지휘 : Ferenc Fricsay (페렌츠 프리차이)
지휘 : Wilhelm Furtwangler (빌헬름 푸르트뱅글러)
1886년 1월 25일 독일 베를린에서 태어난 지휘자·작곡가·피아니스트로, 20세기 전반부를 대표하는 지휘자 가운데 한 사람이다. 어린 시절부터 음악에 재능을 보여 일찍이 음악 교육을 받기 시작했다. 라인베르거에게서 작곡의 기초를 배웠고, 실링스의 제자가 된 열다섯 살부터 지휘에도 관심을 갖게 되었다. 1906년 뮌헨의 카임 관현악단을 지휘하면서 공식 지휘 무대에 데뷔했다. 1917년 훗날 그와 함께 오랜 세월 ... 1886년 1월 25일 독일 베를린에서 태어난 지휘자·작곡가·피아니스트로, 20세기 전반부를 대표하는 지휘자 가운데 한 사람이다. 어린 시절부터 음악에 재능을 보여 일찍이 음악 교육을 받기 시작했다. 라인베르거에게서 작곡의 기초를 배웠고, 실링스의 제자가 된 열다섯 살부터 지휘에도 관심을 갖게 되었다. 1906년 뮌헨의 카임 관현악단을 지휘하면서 공식 지휘 무대에 데뷔했다. 1917년 훗날 그와 함께 오랜 세월 동고동락하는 오케스트라가 되는 베를린 필하모닉을 처음 객원 지휘했다. 1922년 아르투어 니키슈의 후임으로 베를린 필과 라이프치히 게반트하우스 오케스트라 상임 지휘자로 임명되었고, 1927년에는 빈 필하모닉의 수석 지휘자에 올랐다. 1934년 ‘힌데미트 사건’으로 나치 당국과 마찰을 빚고 베를린 필과 베를린 국립오페라 지휘자 직에서 사임했으나, 괴벨스와 타협한 후 독일에 남기로 결정한다. 1945년까지도 베를린 필과의 연주를 계속하다가, 같은 해에 스위스로 탈출하여 종전을 맞았으며, 1946년 비非나치화 위원회에서 ‘단순 가담’ 판정을 받았다. 그 후 지휘를 재개해 유럽의 주요 오케스트라와 함께 연주 및 녹음 활동을 활발하게 펼쳤고, 1952년에는 베를린 필의 종신 예술 감독이 되었다. 1954년 11월 30일, 68세를 일기로 세상을 떠났다. 지은 책으로 이 책 『음과 말』과 유고집 『유산Vermachtnis』이 있다.
실내악 : Hagen Quartett (하겐 사중주단)
실내악 : Beaux Arts Trio (보자르 삼중주단)
실내악 : Emerson String Quartet (에머슨 현악 사중주단)
실내악 : Takacs Quartet (타카치 현악 사중주단)
실내악 : Amadeus Quartet (아마데우스 현악 사중주단,Amadeus Quartett / Quatuor Amadeus)
실내악 : Busch Quartet (부쉬 현악 사중주단,Busch String Quartet /Busch Quartett / Quatuor Busch)
실내악 : Quartetto Italiano (이탈리아 사중주단)

음반 속으로

Deutsche Grammophon I Trailers and Interviews

회원리뷰 (0건)

매주 10건의 우수리뷰를 선정하여 YES상품권 3만원을 드립니다.
3,000원 이상 구매 후 리뷰 작성 시 일반회원 300원, 마니아회원 600원의 YES포인트를 드립니다.
(CD/LP, DVD/Blu-ray, 패션 및 판매금지 상품, 예스24 앱스토어 상품 제외)
리뷰쓰기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

첫번째 리뷰어가 되어주세요.

한줄평 (2건)

1,000원 이상 구매 후 한줄평 작성 시 일반회원 50원, 마니아회원 100원의 YES포인트를 드립니다.
(CD/LP, DVD/Blu-ray, 패션 및 판매금지 상품, 예스24 앱스토어 상품 제외)
0/50

배송/반품/교환 안내

배송 안내

배송 안내
배송 구분 YES24 배송
포장 안내

안전하고 정확한 포장을 위해 CCTV를 설치하여 운영하고 있습니다.

고객님께 배송되는 모든 상품을 CCTV로 녹화하고 있으며, 철저한 모니터링을 통해 작업 과정에 문제가 없도록 최선을 다 하겠습니다.

목적 : 안전한 포장 관리
촬영범위 : 박스 포장 작업

  • 포장안내1
  • 포장안내2
  • 포장안내3
  • 포장안내4
포스터 안내
  •  구매하신 상품에 포스터 사은품이 있는 경우, 포스터는 상품 수량과 동일한 수량이 제공됩니다.
  •  포스터는 기본적으로 지관통에 포장되며, 2장 이상의 포스터도 1개의 지관통에 담겨 발송됩니다.
  •  포스터 수량이 많은 경우, 상황에 따라 지관통 추가 및 별도 박스에 포장되어 발송될 수 있습니다.

반품/교환 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과 관련한 안내가 있는경우 아래 내용보다 우선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반품/교환 안내
반품/교환 방법
  •  마이페이지 > 반품/교환 신청 및 조회, 1:1 문의, 고객만족센터(1544-3800), 중고샵(1566-4295)
  •  판매자 배송 상품은 판매자와 반품/교환이 협의된 상품에 한해 가능합니다.
반품/교환 가능기간
  •  출고 완료 후 10일 이내의 주문 상품
  •  디지털 콘텐츠인 eBook의 경우 구매 후 7일 이내의 상품
  •  중고상품의 경우 출고 완료일로부터 6일 이내의 상품 (구매확정 전 상태)
반품/교환 비용
  •  고객의 단순변심 및 착오구매일 경우 상품 반송비용은 고객 부담임
  •  직수입양서/직수입일서중 일부는 변심 또는 착오로 취소시 해외주문취소수수료 20%를 부과할수 있음

    단, 아래의 주문/취소 조건인 경우, 취소 수수료 면제

    •  오늘 00시 ~ 06시 30분 주문을 오늘 오전 06시 30분 이전에 취소
    •  오늘 06시 30분 이후 주문을 익일 오전 06시 30분 이전에 취소
  •  박스 포장은 택배 배송이 가능한 규격과 무게를 준수하며, 고객의 단순변심 및 착오구매일 경우 상품의 반송비용은 박스 당 부과됩니다.
반품/교환 불가사유
  •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
  •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 전자책 단말기 등
  •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 예) CD/LP, DVD/Blu-ray,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  eBook 대여 상품은 대여 기간이 종료 되거나, 2회 이상 대여 했을 경우 취소 불가
  •  중고상품이 구매확정(자동 구매확정은 출고완료일로부터 7일)된 경우
  •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소비자 피해보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반품,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기준(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환불 지연에 따른 배상
  •  대금 환불 및 환불 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
예스이십사(주)
서울시 영등포구 은행로 11, 5층~6층(여의도동,일신빌딩) 대표 : 김석환   개인정보보호책임자 : 권민석 yes24help@yes24.com 사업자등록번호 : 229-81-37000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05-02682호 사업자 정보확인 호스팅 서비스사업자 : 예스이십사(주)
고객만족센터 T.1544-3800
상담 전화번호
  • 중고샵 문의 1566-4295
  • 영화예매 문의 1544-7758
  • 공연예매 문의 1544-6399
1:1 문의하기 자주 묻는 질문 상담시간 안내
YES24 수상내역 정보보호 관리체계 ISMS인증획득 개인정보보호 우수사이트
소비자피해보상보험 서울보증보험
고객님은 안전거래를 위해 현금 등으로 결제 시 저희 쇼핑몰에서 가입한 구매안전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서비스가입사실 확인
EQUUS6